2018.06.19 (화)

  • -동두천 25.2℃
  • -강릉 25.3℃
  • 흐림서울 25.8℃
  • 대전 23.9℃
  • 대구 23.7℃
  • 흐림울산 25.2℃
  • 광주 22.8℃
  • 부산 23.2℃
  • -고창 21.9℃
  • 제주 23.0℃
  • -강화 24.2℃
  • -보은 23.8℃
  • -금산 22.6℃
  • -강진군 26.0℃
  • -경주시 25.6℃
  • -거제 25.1℃
기상청 제공

교통안전

전체기사 보기

[기고] ‘여름철 자전거 사고 급증! 안전수칙은?’

- 상주경찰서 교통관리계 경위 정선관

여름철이 되어 사람들의 야외활동이 많아지고 고유가 시대의 도래와 건강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면서 부쩍 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늘어났다. 하지만 자전거도 도로교통법상 차기 때문에 도로를 다녀야 하고 교통법규를 준수하여야 하는데 이를 어겨 교통사고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각별한 주의를 하여야 한다. ... 우리나라의 자전거 이용자가 1,200만이 넘어섰으나 여전히 안전의식이 미흡하다. 값비싼 자전거 이용자를 제외하고는 안전모, 무릎보호대와 같은 안전장비를 갖추고 타는 경우가 많지 않다. 자전거 교통사고를 보면 사망자의 90%가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았고, 야간치사율이 낮보다 3배나 높았다. 때문에 자전거에 발광등화장치나 전조등, 후미등의 장착이 필수라 할 수 있다. 도로교통공단의 5년간 자전거 사고 분석결과를 보면 2010년 11.259건에서 2014년 16,664건으로 48%가 증가하였으며, 이는 전체 교통사고의 5%에서 7.5%로 증가한 수치이다. 사고는 주로 5∼6월와 9∼10월에 많이 발생한 것으로 안전운전 하여야 한다. 자전거 교통사고가 증가하고 있고 다양한 계층에서 이용하기 때문에 자전거를 바르게 타기 위한 안전수칙을 지켜야 한다. 첫째, 자전거도 안

경북청, 6월 중 고속도로 사고다발구간 시설물개선으로 교통안전 확보

경북지방경찰청 고속도로순찰대는 교통사고가 증가하는 6월에 접어들면서 사고 발생을 감소시키기 위한 방편으로 ‘사고다발구간에 대한 도로환경개선’을 교통안전확보 테마로 지정하고 총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최근 3년간 5km이내 사망자 3명, 중상자 10건 이상 발생한 구간을 분석하여 경부고속도로 3개소, 중앙고속도로 2개소, 중부내륙고속도로 1개소를 선정하고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공단, 교통안전공단이 참여하는 T/F팀을 구성하였다. ... T/F팀은 사고다발구간에 대한 정밀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도로개선 및 교통안전시설물 설치 등 사고예방을 위한 선제적 대책을 수립하여 도로환경 개선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지난 5월 당진대전고속도로에서 발생한 공사장 인부 추락사고와 관련하여 고속도로 공사장 안전사고에 대해서도 특별관리 중에 있다. 각 공사장에 감독자 상주여부 및 충분히 안전시설물을 갖추었는지 여부를 1회 이상 현장점검을 통해 점검하고 있다. 고속도로순찰대장(경정 정상훈)은 “6월 교통안전확보 테마에 따라 사고다발구간에 대한 정밀진단을 통해 안전한 도로환경 조성에 노력할 것이며 공사장 관리를 체계적으로 실시하여 공사장내 안전사고 뿐만 아니라 공사장 후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