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9 (월)

  • 흐림동두천 28.2℃
  • 구름조금강릉 33.6℃
  • 구름많음서울 29.6℃
  • 구름많음대전 32.3℃
  • 구름많음대구 34.3℃
  • 구름많음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31.3℃
  • 구름많음부산 30.2℃
  • 구름많음고창 31.5℃
  • 구름많음제주 29.9℃
  • 흐림강화 26.9℃
  • 구름많음보은 32.7℃
  • 구름많음금산 32.3℃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많음경주시 32.6℃
  • 구름많음거제 30.5℃
기상청 제공

행사일정

「2019 대한민국 기후기술대전」 개최

(한국안전방송)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7월 24일부터 3일간 서울 양재 aT센터에서「2019 대한민국 기후기술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국내 산업계.학계.연구계의 기후기술 연구성과를 국내.외 관계자들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이산화탄소를 재활용한 플라스틱 등 기후기술이 실생활에 적용된 모습을 구현하고 국민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여 기후변화 대응에 있어 기술 혁신이 필수라는데 전 국민의 공감대를 넓히고자 하였다.

 

특히, 올해는 지난해와 비교하여 체험 프로그램이 확대되었으며국내 37개 기관이 참여하는 전시.체험전, 국내.외 기후기술 정책과 기술개발 동향을 교류하기 위한 포럼, 공공기술의 기업 이전 협약식, 유공자 포상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진행된다.

 

 

【 전시.체험전 】

 

정부출연연구기관, 중소.중견기업 등 37개 기관이 전시에 참여하여, 120개 부스에서 신재생에너지 기술, 온실가스 활용.전환 기술 등 다양한 기후기술과 기술이 적용된 시제품, 상용제품을 선보인다.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 녹색기술센터 등이 참여하는 “연구개발 성과 홍보관”에서는 비실리콘계 유기.박막 태양전지 모듈, 이산화탄소 포집 흡수제, 미세먼지 유발물질 제거용 촉매와 같은 차세대 원천기술개발 성과를 전시하고,

 

“기후산업관”에서는 모듈형 수소발생장치, 무인항공기용 연료전지 파워팩, 백연.초미세먼지 제거장치 등과 같이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을 소개한다.

 

또한, 전시장 내에 설치된 “특별관”에는 이산화탄소를 재활용한 플라스틱.시멘트.종이.소파용 폴리우레탄폼, 천연냉매를 이용한 냉방.제습기, 전기와 열을 공급하는 수소연료전지 등을 배치하여 주거공간과 생활환경에 적용된 기후기술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하였으며,

 

‘기후기술을 경험하고, 즐기고, 배우자!(Focus.Experience. Enjoy. Learn)’를 주제로 운영하는 “체험관”에서는 블록을 밟아 전기를 생산하는 압전발전 체험과 태양광 자동차 경주대회를 경험할 수 있다.

 

이밖에도 유튜버 ‘과학쿠키’의과학강연, 팝업북.북극곰 만들기 체험교실 등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기후기술을 쉽고 재미있게 익힐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으며,

 

행사 마지막 날에는 전국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2019 지구사랑 그림그리기 대회”가 개최된다.

 

 

【 포럼 】

 

국내.외 전문가들과 신기후체제 하에서의 국가 간 기후기술 협력, 주요국의 탄소자원화 정책 및 기술개발 동향을 교류하기 위한 포럼도 진행한다.

 

1일차(7.24)에는 우리나라와 기후기술 협력 사업을 추진 중에 있는 개도국 정부관계자와 국내 유관기관 관계자, 주한공관 참사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도국과의 협력 사례를 공유하고 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기후기술 협력 포럼’이 개최되며,

 

2일차(7.25)에는 주요국의 탄소자원화 분야 최신 기술동향을 파악하기 위해 유럽연합(CO2밸류유럽), 미국(글로벌CO2이니셔티브), 중국(중국과학원), 네덜란드(아반티움사)의 전문가를 초빙하여 ‘탄소자원화 글로벌포럼’을 개최한다.

 

【 부대행사 】

 

전시회 기간 중에는 산업계와의 소통과 정보 교류를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추진한다.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은 연구기관의 기술이전 상담과 기업의 수요기술 발굴을 지원하기 위한 상담관을 운영하며,

 

운영 첫날에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이재우 교수((재)한국이산화탄소포집및처리연구단)의 ‘이산화탄소를 이용한 탄소나노튜브 합성’ 기술을 ㈜성일에스아이엠으로 이전하는 기술이전 협약식을 가진다.

 

관계부처 합동으로 추진 중인「수소 기술개발 로드맵」에 대한 산업계 의견수렵을 위한 간담회도 개최될 예정이다.

 

 

【 기후기술유공 시상 】

 

「2019 기후기술대전」개회식에서는국가 기후기술 연구혁신에 기여한 유공자에 대한 시상도 진행된다.

 

 

최근 3년(‘16~’18)간 추진된 국가 기후변화대응 연구개발 성과 중 우수성과를 창출한 연구자 10명과 기후기술 정책 수립 및 협력 확대에 기여한 유공자 2명 등 총 12명을 선정하여 과기정통부 장관상을 수여한다.

 

문미옥 과기정통부 제1차관은 이날 환영사를 통해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기후기술은 우리나라 성장의 밑거름이 되고 국민들의 지속가능한 삶을 실현하는데 이바지할 것”이라며,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국가 기후기술 연구개발을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세계를 선도할 수 있는 핵심원천기술을 확보하는 것뿐만 아니라, 안전하고 깨끗한 에너지.환경 사회를 이끌어 가는데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뉴스출처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