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 맑음동두천 22.6℃
  • 맑음강릉 23.3℃
  • 맑음서울 21.5℃
  • 맑음대전 22.1℃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18.8℃
  • 맑음광주 21.2℃
  • 맑음부산 17.9℃
  • 맑음고창 21.4℃
  • 맑음제주 18.3℃
  • 맑음강화 17.8℃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0.3℃
  • 맑음강진군 21.2℃
  • 맑음경주시 22.5℃
  • 맑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교통안전

벼락 '비상착륙' 러 여객기 탑승자 78명 중 41명 사망''외교부 조사 결과 한국인 없어

러시아 모스크바 국제공항에서 5일 오후(현지시간) 비상착륙한 국영 에어로플로트 소속 여객기 사고로 사망자가 최소 41명이라고 AFP통신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AFP통신은 러시아 당국을 언론 보도를  인용해 "기내에 승무원을 포함해 78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현재 37명이 생존하고 두명의 어린이를 포함해 41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날 사고 여객기는 오후 5시 50분 모스크바 세례메티예보 공항을 출발해 북부 도시 무르만스크로 향했지만 이륙 후 30여분 후 기내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외교부는 러시아 모스크바 국제공항에서 비상착륙 중 화재가 발생한 러시아 여객기에 한국민은 타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고 6일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주러시아대사관이 사고인지 직후 러시아 관계 당국을 접촉해 확인한 결과 오늘(6일) 오전 8시까지 우리 국민 피해는 없었다”고 말했다. 

 

비상 착륙 화재로 인해 여객기 기체 뒷부분은 완전히 불에 타 녹아버렸으며, 여객기는 이륙 후 모스크바 인근 상공을 몇 차례 선회 비행하다 급격히 고도를 낮춘 뒤 비상착륙을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긴급 회항 및 화재 원인은 아직 정확히 파악되지 않고 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