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6 (금)

  • 흐림동두천 8.1℃
  • 흐림강릉 8.2℃
  • 흐림서울 9.0℃
  • 흐림대전 10.9℃
  • 흐림대구 12.0℃
  • 울산 11.2℃
  • 흐림광주 10.1℃
  • 박무부산 12.5℃
  • 흐림고창 10.0℃
  • 흐림제주 13.0℃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9.1℃
  • 흐림금산 9.2℃
  • 흐림강진군 10.8℃
  • 흐림경주시 10.7℃
  • 흐림거제 14.9℃
기상청 제공

교통안전

한국안전지도사협회 서울시 시민 제안사업에 선정''' 장애인 보행로 현장조사 및 안전교육

 

사회시민단체인인 한국안전지도사협회(회장 유명례)는 오는 5월 중순부터 구로구 등 9개구 16개 장애인시설 주변 보행로에 대한 안전성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각 시설을 이용하는 장애인에 대해 교통안전교육을 실시하는 장애인 보행환경 개선사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2018년 '서울시 시정협치 시민제안사업"으로 선정된 것이다.

 

현장조사는 협회 소속 교통안전지도사가 장애인과 합동으로 보행로 안전성을 조사하고, 서울시는 그 현장조사결과를 분석하여 우선순위를 정한 다음 자치구와 함께 시설개선 공사를 하게 된다. 3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계획이다.

 

교통안전교육은 협회 소속 안전교육강사가 각 장애인시설을 찾아 장애인의 보행안전을 위한 맞춤형 안전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채수창 교통안전지도사 대표는 “아직도 교통약자의 현실은 너무 위험투성이다. 이번 현장조사와 안전교육이 장애인 등 교통약자의 안전성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협회에서는 국민안전을 위한 봉사 및 교육을 위해 20166월 협회를 결성하였고, 이번에 서울시의 장애인 안전을 위한 사업에 참여함에 따라 아동청소년 안전지도사 이외에 교통안전지도사를 양성하기 시작했다.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