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8 (목)

  • 흐림동두천 14.0℃
  • 구름조금강릉 21.1℃
  • 흐림서울 15.7℃
  • 구름많음대전 20.7℃
  • 구름많음대구 23.8℃
  • 구름조금울산 24.3℃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19.3℃
  • 맑음고창 20.7℃
  • 맑음제주 19.5℃
  • 흐림강화 13.0℃
  • 흐림보은 21.1℃
  • 흐림금산 21.3℃
  • 맑음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26.4℃
  • 맑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기고/칼럼

공교육은 희망입니다.제97차(95~96차이어짐)

안녕하십니까? 공교육은 희망입니다. 제97차(95~96차이어짐)

경기도교육을 책임지는 경기도교육청! 31개 시군교육을 책임지는 25개 교육지원청! 그리고 경기도의회 교육위원회! 부터 이론이 아닌 유·초·중·고등학교 현장에 대한 확실한 교육전문성으로 이제는 학교를 바라봐야 제대로 된 경기교육을 할 수 있습니다. 유치원 3년을 포함한 총15년(대학 4년 제외)을 학교에 다닙니다. 그만큼 많은 기간 동안 학교에 다녔는데 교육이 잘 안된다고 하는 것인가요? 15년 동안 학교를 다니는 학생들에게 충성을 다해야 합니다.

학교에서 학생 및 학급 수가 증가하면 거기에 맞는 행정인력을 배치해 주는 것은 기본입니다. 그런데 어찌된 일인지 배정을 해 주지도 않고 죄송하다는 얘기는 없고 이해해달라는 천사같은 답을 합니다. 공무원 정원 및 배치담당자는 물론 결재라인(담당자, 검토자, 전결권자, 인력관리부서장, 예산부서장, 결재권자)에 포함된 사람은 학교교육을 정상적으로 교육할 수 있도록 인력관리 등에 각각의 노력을 경주해야 함에도 담당자에게 일임하는 행정관행에서 벗어나 결재라인에 포함된 모든 사람도 학교현장에서 요구하는 사항에 대하여 주도면밀한 계획을 세워 추진할 수 있는 시스템이 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본교 및 다른 학교에서 행정인력을 요청하면 즉각적으로 대책을 세워 주어야 합니다. 그러나 경기도교육청이나 25개 교육지원청에는 그리 할 일이 많지도 않은데 정원이 부족하면 정원 규정을 개정하여 바로 충원을 하는 갑질행정을 지금까지 해 왔습니다. 이제는 변해야 합니다. 나는 안 바뀌고 남만 바뀌라는 사람은 누가 말한대로 이제는 집으로 가야 합니다. 지금까지 경기도교육청에 지속적으로 학교에서 요구하는 사항에 대하여 요청을 했음에도 현문이 아닌 우문으로 답을 하셨습니다. 

그래서 앞으로는 공공기관의 정보공개에 관한 법률 제8조의 2(공개대상 정보의 원문공개) 및 경기도교육청 행정정보공개제도 운영 계획(경기도교육청 총무과-2128, 2018,02.02.), 대한민국 행정안전부 정부혁신조직실/정보혁신기획관/정보공개정책과 정보공개 담당(02-2100-3425)으로부터 유권해석을 받은바 있어 본인의 페이스북에 계속 탑재하도록 하겠습니다. 아울러 경기도교육청의 캐치 프레이즈인 학생중심 교육, 현장중심 교육에 부합하게 일을 처리하는 지에 대하여 구성원들의 심도있는 해결책을 강구드릴 것을 부탁합니다. 

지속적으로 말씀드리지만 대한민국 교육의 좋은 정책이나 계획들은 결국 학교라는 곳에 그리고 교실이라는 곳에서 교사와 학생들의 상호작용 속에서 이루어진다는 사실입니다. 실행하는 학교에 대하여 연구하고 많은 지원이 있어야 정책이나 계획 등 모든 효과를 보고 빛을 본다는 사실입니다. 이 길은 진리이고 즐거운 곳입니다. 감사합니다

이희주 동탄초교 교장선생님 글 옮김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