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8.1℃
  • 맑음강릉 29.3℃
  • 연무서울 28.6℃
  • 구름많음대전 28.6℃
  • 구름많음대구 28.4℃
  • 흐림울산 24.1℃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3.7℃
  • 흐림고창 26.7℃
  • 흐림제주 23.4℃
  • 구름조금강화 26.2℃
  • 구름많음보은 28.9℃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7.6℃
  • 흐림거제 24.8℃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마약류 진통제 처방현황 제공으로 적정 사용 유도

의료용 마약류 ‘진통제’ 의사별 안전사용 도우미 서한 발송

(한국안전방송)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지난해 1년간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에 보고된 의료용 마약류 ‘진통제’ 사용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의사 개인별로 ‘의료용 마약류 안전사용을 위한 도우미’ 서한을 발송한다.



이번 도우미 서한은 마약류 진통제의 적정한 사용을 위해 의사 본인의 처방 환자수, 사용량 등을 전체 사용통계와 비교하여 과다처방 여부 등을 자가진단 할 수 있도록 구성되어 있다.

지난해 의료용 마약류 진통제 사용 전체통계를 살펴보면, 353만명이 처방받아 국민 15명 중 1명꼴로 복용하였으며, 50대가 80만여명(23.1%)으로 가장 많다.


의사 개인별로는 의료용 마약류 중 ‘진통제’로 사용하는 12개 성분의 처방현황(건수, 처방량, 환자수 등), 처방 상위 질병 및 성분, 환자 1인당 사용량 비교(지역·의료기관별), 연령제한 환자 처방, 총 처방량 순위 등 17종의 정보를 제공한다.


식약처는 올해 추가로 항불안제(8월) 및 프로포폴·졸피뎀·식욕억제제 3종(11월)에 대해서도 도우미 서한을 제공하여 의료용 마약류의 적정 처방을 지속적으로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온라인 도우미 서한 시스템’ 구축을 추진하여 보다 많은 의사에게 의료용 마약류 처방분석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뉴스출처 : 식품의약품안전처]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