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0 (토)

  • -동두천 0.0℃
  • -강릉 4.2℃
  • 연무서울 1.5℃
  • 연무대전 1.0℃
  • 연무대구 1.7℃
  • 연무울산 3.1℃
  • 연무광주 4.0℃
  • 연무부산 5.4℃
  • -고창 -0.2℃
  • 맑음제주 5.3℃
  • -강화 -1.3℃
  • -보은 -1.7℃
  • -금산 -2.4℃
  • -강진군 2.2℃
  • -경주시 -0.1℃
  • -거제 1.5℃
기상청 제공







강원도, 식용란에 대한 체계적인 안전성 확보대책 추진
(한국안전방송) 강원도는 지난 8월 살충제 계란 파동 이후 주요 먹거리 중 하나인 닭과 계란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안전대책을 신속히 추진하고 있으며, 이와 더불어 ‘18.1.5.(금) 행정부지사 주재 2018평창동계올림픽 안전보고회(도자체)에서 체계적인 안전성 확보방안 필요성을 지시하였다. 이를 위해, 강원도는 산란계 농가에 대해 닭진드기 공동방제 시범사업(3호 54백만원)을 지원하여 농장내 닭진드기를 효과적으로 제거하여 사육여건을 개선함으로써 더 이상 진드기구제를 목적으로 살충제 등 무분별한 약제 사용이 재발되지 않도록 중점 관리를 추진 중에 있으며 뿐만 아니라, 중앙부처 계획에 따라 안전성 검사물량을 전년대비 유통단계 18%, 생산단계 6%이상 확대하여 소비시장에 유통되는 계란의 안전성에 문제가 없도록 추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아울러, 축산물 위생관리법률 개정·시행(‘18.4.25.)을 앞두고 있으며 주요 내용으로는 “▲식용란선별포장업 신설, ▲식용란수집판매업 영업자의 잔류물질을 포함한 자가품질검사 의무화, ▲농장 식용란 출하시 산란일 등을 포함한 거래명세서 발급 의무화, ▲축산물위생 담당공무원의 산란계 농장 출입·검사 허용

오늘의 사설








이전 다음